'결혼' 은지원, 이동국과 동서지간 된다

김지연 기자 / 입력 : 2010.02.17 08:23 / 조회 : 19376
image

가수 은지원(32)이 오는 4월 미국 하와이에서 연인 이모씨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이에 따라 은지원과 이동국은 동서지간이 된다.

이는 두 살 연상인 은지원의 예비신부 이씨가 축구스타 이동국의 아내 이수진씨의 친언니기 때문이다.

은지원은 지난 1994년 미국 하와이 유학시절 첫 사랑인 이씨와 지난해 초부터 다시 정식 교제를 시작, 오는 4월 사랑을 결실을 맺는다.

물론 은지원 측 관계자는 17일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와 전화통화를 갖고 "은지원이 현재 교제 중인 이씨와 오는 4월 미국 하와이에서 결혼식을 올리기로 결정했다"며 "다만 아직 구체적인 날짜는 잡지 않았다"고 밝혔다.

은지원은 지난 1997년 6인조 아이돌그룹 젝스키스의 리더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2000년 젝스키스 해체 후에는 힙합 솔로 가수 및 여러 예능 프로그램 고정 패널로 활발히 활동했으며, 지금은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에 고정 출연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