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별을 따다줘', 올림픽특집으로 이틀 연속 결방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0.02.15 14:57 / 조회 : 3596
image


SBS 월화극 '별을 따다줘'가 2010 밴쿠버 올림픽 특집 방송으로 15일과 16일 이틀 연속 결방된다.

15일 SBS에 따르면 SBS는 15일과 16일 오후 8시 50분부터 한 시간 동안 '밴쿠버 2010 프라임타임'을 편성했다.

SBS는 지난 13일부터 캐나다 밴쿠버에서 열리고 있는 2010 동계올림픽을 개막식 장면부터 선수들의 활약을 위성으로 생중계하고 있는데 15일과 16일 밤에는 경기장면을 편집한 '밴쿠버 2010 프라임타임'을 방송한다. 이에 따라 월화드라마 '별을 따다줘' 13, 14회 방송분은 다음 주에 방송된다.

'밴쿠버 2010 프라임타임'에서는 스피드스케이트 남자 5000m 경기에서 아시아선수로는 사상 최초로 은메달을 획득한 이승훈 선수의 활약상, 쇼트트랙 남자 1500m 경기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이정수 선수의 경기를 다시 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모굴스키의 서정화 선수, 스키점프의 김현기, 최흥철 선수, 루지의 이용선수 등 많은 한국선수들의 선전하는 모습도 확인할 수 있다고 SBS는 전했다.

SBS 관계자는 "현재 세계인의 이목이 집중된 2010밴쿠버 동계올림픽에 대한 한국 시청자분들의 관심도 고조되고 있어서 이 같이 편성했다"며 "설 연휴동안 이동하시느라 동계올림픽을 접하지 못한 분들도 이 기회를 통해 한국선수들 뿐만 아니라 세계 각국 선수들의 활약상을 제대로 만끽하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