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신세경, '초콜릿' 무대서 솔로곡 부른다

김지연 기자 / 입력 : 2010.01.20 08:26 / 조회 : 5013
image


연기자 문근영과 신세경이 SBS 음악 프로그램 '김정은의 초콜릿'(이하 초콜릿)에 출연, 최근 발표한 솔로곡 무대를 선보인다.

두 사람은 20일 오후 서울 등촌동 SBS공개홀에서 진행되는 '초콜릿' 녹화에 참석, 소속사 나무엑터스에서 발매한 자선앨범 수록곡 '그 바람 소리'와 '눈이 녹아요'를 각각 부른다.

문근영과 신세경은 어려운 형편 때문에 치료를 받지 못하는 어린이 환자들을 돕기 위해 기획된 프로젝트 음반에 솔로곡으로 참여했다.

문근영은 작곡가 윤상과 함께 서정적인 발라드곡 '그 바람 소리'를, MBC 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으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신세경은 '눈이 녹아요'를 통해 수준급의 가창력을 뽐냈다는 평가를 듣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