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김신영, KBS연예대상 쇼오락 男女 신인상

김수진 기자 / 입력 : 2009.12.26 22:40
image
ⓒ유동일 기자


전현무 아나운서와 개그우먼 김신영이 2009 KBS 연예대상 시상식에서 쇼오락부문 남녀 신인상을 차지했다.

두 사람은 26일 오후 10시 15분부터 서울 여의도 KBS 별관 공개홀에서 진행된 시상식(연출 김광수)에서 쇼오락 부문 신인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전현무 아나운서는 '스타골든벨'에 출연중이며, 김신영은 '청춘불패'와 '상상더하기'에 출연중이다.

전현무 아나운서는 "올 한해는 내가 가진 것에 비해 너무 많은 것을 받은 한해였다. 내가 많은 곳에서 활동하는 걸 보고 지인들이 가격경쟁력에 대해 말했는데, 이제 품질 경쟁력으로 말하겠다"고 말했다.

"아나운서로는 갖기 힘든 밉상 캐릭터를 만들어준 '스타골든벨' 피디와 작가분께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김신영은 이 자리에서 눈물을 보이며 "사실 개그맨 신인상도 못탔다"라고 말문을 열며 "내가 개그맨하는 것도 모르고 4년째 소품 짐 싸다가.. 앞으로 MC 잘 보겠고, 사랑하는 우리 가족들, 우리 '무한걸스', '상상걸스', G7, 선배님들, 소속사 가족들 등 너무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봉선언니 있어줘서 감사하고, 앞으로도 더 열심히 하는 김신영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 2008년 시상식에는 이지애 아나운서(상상플러스)와 이수근(상상플러스, 위기탈출 넘버원)이 각각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은 이경규, 이지애, 윤아의 사회로 진행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