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신인' f(x) 루나, 파워풀한 목소리 주인공

김지연 기자 / 입력 : 2009.08.29 09:39 / 조회 : 9877
image


데뷔 초읽기에 들어간 신인그룹 f(x)(에프엑스)가 네 번째 멤버 루나(Luna)를 공개했다.

루나는 지난 2006년부터 약 3년간 댄스, 보컬, 외국어 등 다양한 트레이닝을 받으며 실력을 쌓아온 멤버.

특히 만 16세의 나이가 믿겨지지 않을 만큼 풍부한 성량과 파워풀한 가창력은 물론 출중한 댄스 실력도 갖추고 있어 무대 위에서 강렬한 카리스마로 음악 팬들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26일부터 SM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멤버별 화보를 공개하고 있다.

한편 f(x)는 오는 9월2일 오후 서울 삼성동 섬유센터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갖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