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혜 "영애언니 결혼에 깜짝..美서 자유롭게 사세요"

김현록 기자 / 입력 : 2009.08.25 15:02 / 조회 : 3461
image

'대장금'의 절친한 후배 박은혜가 24일 깜짝 결혼식을 올린 선배 이영애에게 축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25일 이영애의 결혼 소식을 접한 박은혜는 "정말 꿈에도 몰랐다. 결혼 소식을 전해듣고 너무 깜짝 놀랐다"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박은혜는 이어 "놀라운 가운데서도 정말 축하를 드리고 싶다"며 "한국에서도 집 아니면 촬영장 밖에 안 다니신 것으로 알고 있다. 앞으로 미국을 근거지 삼아 계실 거라는데, 워낙 유명인이시다보니 이해가 된다. 미국에서 보다 자유롭게 행복하게 사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은헤는 이영애에 대해 "대선배시기도 하지만 조용하시고 참하시고 1등 신붓감이어서 행복하게 사시리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며 "다만 한국에서 자주 뵐 수 있었으면 좋았을 텐데 좀 아쉽기도 하다"고 말했다.

결혼 선배이기도 한 박은혜는 이어 "결혼이란 다른 사람과 만나는 것인데다, 특히나 반대되는 성격이 만나는 경우가 많다. 자기 스타일 고치려고만 하지 말고 그 사람 그대로 인정하고 사신다면 더욱 행복하실 것"이라는 조언도 아끼지 않았다.

앞서 법무법인 동인 측은 25일 "이영애 씨는 2009년 8월 24일(현지시간 기준) 미국 교포인 정 모씨와 가족들만 참석한 가운데 미국에서 결혼식을 했다"며 "결혼식을 미국에서 하게 된 것은 신랑측 가족과 친지가 그곳에서 살고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법무법인 동인에 따르면 신랑 정씨는 미국 교포로서 미 일리노이 공대를 졸업하고 현재는 미국계 IT 관련 업종에 종사하고 있다.

법무법인 동인은 또 이영애와 신랑 정씨 가족이 신랑에 대한 상세한 신상 및 사진 등은 사생활침해의 우려가 있어 미공개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