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M, 中서 5개 CF모델로..광고계 블루칩 급부상

길혜성 기자 / 입력 : 2009.07.03 09:24 / 조회 : 1897
image


중국에서 활동 중인 슈퍼주니어 유닛 '슈퍼주니어-M'이 현지에 5개 브랜드 CF모델로 활약, 중국 광고계의 블루칩으로 떠오르고 있다.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는 3일 "슈퍼주니어-M은 지난 6월 말 중국 현지 유명 휴대폰 브랜드 OPPO(오포)와 광고계약을 맺고, 올 가을 출시될 3G 휴대폰의 새 얼굴로 활동하게 됐다"고 밝혔다.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OPPO 측은 "슈퍼주니어-M은 현재 중국 연예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그룹이자 중국 젊은층이 좋아하는 스타인만큼, OPPO의 새로운 유행을 이끄는데 적합해 모델로 선정했다"고 전했다.

이로써 슈퍼주니어-M은 중국 내에서 5개 제품의 광고 모델로 나서게 됐다. 현재 슈퍼주니어-M은 세계적인 음료 브랜드 '펩시콜라'의 중국 모델은 물론 중국 대표 캐주얼 브랜드 森馬(션마)의 모델로도 활약 중이다. 또한 유일한 중국인 멤버 한경은 제약 브랜드 珍視明(쩐쓰밍)과 스포츠브랜드 金帥威(찐쑤아이웨이)의 광고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SM엔터테인먼트 측은 "가전기기, 화장품, 제과회사 등 다양한 중국 업체로부터 슈퍼주니어-M에 대한 광고 모델 제의가 밀려들고 있다"고 덧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