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쏘리쏘리' 열풍 대만 강타

전형화 기자 / 입력 : 2009.06.28 10:03
image


아이돌그룹 슈퍼주니어가 대만을 '쏘리쏘리'로 물들였다.

슈퍼주니어는 27일 오후6시 30분부터 대만 타이베이 아레나에서 펼쳐진 중화권 최대 음악시상식 '제20회 금곡장 시상식'에 참석, 자신들의 히트곡 '쏘리쏘리'를 선보였다.

시상식에 앞서 열린 레드카펫 행사에는 우천에도 불구하고 슈퍼주니어를 보기 위해 1000여 팬들이 몰려 성황을 이뤘다. 대만 팬들은 슈퍼주니어가 이동하는 통로마다 멤버들의 이름이 적힌 플래카드와 파란 풍선을 들고 응원했다. 대만 취재진의 취재 경쟁도 치열했다.

이날 슈퍼주니어의 무대에 앞서 대만 개그맨 나또와 아켄이 가짜 신동과 이특으로 출연, '쏘리쏘리' 안무를 추자 현지 관객들이 엄청난 환호를 질렀다는 후문이다.

이날 슈퍼주니어는 대만 인기 여배우 임의신과 첫 번째 시상자로 무대에 올라 최우수 그룹상과 최우수 편곡상 두 부문을 시상했다.

한편 슈퍼주니어는 국내에서 7월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펜싱경기장에서 콘서트를 열 계획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