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반 "정재형에 곡을 받고 싶어 집까지 찾아갔다"

이수현 기자 / 입력 : 2009.05.30 11:53 / 조회 : 12815
image
가수 에반 ⓒ사진=TN엔터테인먼트


가수 에반이 가수 겸 작곡가 정재형에게 끈질긴 노력 끝에 곡을 받은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에반은 최근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와 만난 자리에서 "정재형 선배님은 다른 가수에게 곡을 잘 주지 않는 분이어서 함께 작업하기 너무 힘들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에반은 새 음반 '이성과 감성'에 정재형과 함께 작업한 곡 '세상의 끝에서'를 수록했다.

에반은 "꼭 정재형 선배님께 곡을 받고 싶어서 직접 '신인가수 에반입니다' 하고 전화를 드려 부탁했다"며 "처음에는 거절하시다가 제가 집까지 찾아가며 끈질기게 설득해 결국 승락을 얻었다"고 밝혔다.

에반은 설득 끝에 어렵게 곡을 얻었으나 녹음 과정은 의외로 너무 쉽게 진행됐다고 털어놨다. 에반은 "정재형 선배님이 작곡한 '내 눈물 모아'가 애창곡이어서 너무 설레는 작업이었다"며 "처음에는 함께 녹음하기 힘들 거라 생각했는데 제일 편안하게 작업한 곡이었다"며 미소 지었다.

한편 에반은 새 음반 타이틀곡 '머리와 심장이 싸우다'로 대중과 만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