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501 김형준, '텔레시네마'로 연기자 변신

이수현 기자 / 입력 : 2009.05.26 17:20
image
SS501 김형준 ⓒ사진=송희진 기자 songhj@


SS501의 막내 김형준이 연기자 변신에 나섰다.

김형준의 한 측근은 26일 "김형준이 최근 텔레시네마의 한 에피소드에 출연, 지난 4월 촬영을 마쳤다"고 밝혔다.

김형준이 맡은 역할은 유흥업소 사장이다. 이 측근은 "김형준이 이 드라마를 통해 직접 액션 연기를 선보인다"며 "평소 아이돌로서 보여지던 김형준과 다른 매력을 선보일 것"이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김형준 외에도 배슬기, 손호영 등 다른 가수 출신 연기자들이 출연한다.

'텔레시네마'는 총 8편의 드라마가 각 2부작 120분 분량으로 제작된다. 한국인 연출가에 일본인 작가가 호흡을 맞춰 한일합작으로 진행되며 오는 9~10월께 SBS에서 방송을 목표로 협의 중이다. 일본에서도 아사히 TV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강지환과 이지아가 주연을 맡은 '얼굴과 마음과 사랑의 관계', 동방신기 영웅재중과 한효주가 주연에 나선 '천국의 우편배달부', 차인표·김효진 주연의 '돌멩이의 꿈', 안재욱·강혜정·이수경 주연의 '트라이앵글', 지진희·김하늘 주연의 '낙원', 빅뱅 탑·승리 주연의 '나의 19세', 신성우·예지원 주연의 '결혼식 후에' 등이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