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욱 "송강호는 똑똑하다 못해 교활한 배우"

김현록 기자 / 입력 : 2009.03.31 12:08 / 조회 : 5450
image
홍봉진기자@


"송강호는 똑똑하다 못해 교활한 배우"

박찬욱 감독이 배우 송강호의 강점으로 똑똑하다는 점과 무서운 집중력을 꼽았다.

31일 서울 CGV 용산에서 열린 영화 '박쥐'(감독 박찬욱·제작 모호필름)의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박찬욱 감독은 그간 여러 작품을 함께 한 송강호에 대해 "여러가지 능력 중에서도 지능이 높다는 이야기를 먼저 하고 싶다"고 밝혔다.

박찬욱 감독은 송강호에 대해 "굉장히 머리가 좋다. 영리하고 똑똑하다 못해 교활할 지경"이라며 "그렇게 머리가 좋은 사람"이라고 말했다.

이어 "송강호씨는 잡념이 별로 없다"며 "언제나 현재 하고 있는 영화의 이야기만을 하면서 며칠 밤을 새울 수 있는 사람이다. 항상 현재 하고 있는 작품에 대해서만 생각하는 집중력을 가졌다"고 평가했다.

박찬욱 감독은 "그렇게 머리 좋은 사람이 그렇게 집중하니 잘 할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영화 현장에서는 주문이 많고 갑자기 뭔가가 바뀌는 경우도 많다. 그것 때문에 노이로제에 걸리는 배우들이 많은데, 그런 복잡하고 다양한, 갑작스레 이뤄지는 주문에 대해서도 몇날 며칠 연습한 사람처럼 해내는 걸 보면 그 집중력이 얼마나 무서운지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영화 '박쥐'는 정체불명의 피를 수혈 받고 뱀파이어가 된 신부가 친구의 아내와 사랑에 빠진 뒤 인간적인 욕망에 눈뜨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뱀파이어 치정 멜로다.

한국 영화로는 최초로 할리우드 메이저 영화사의 투자 및 배급을 유치해 화제가 됐다. 오는 4월 30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