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천사' 문근영, 국회서 공로상 수상..시상식은 불참

전형화 기자 / 입력 : 2008.12.11 11:42 / 조회 : 4394
image

'기부천사' 문근영이 국회 내 연구단체에서 수여하는 공로상을 받는다.

문근영은 오는 16일 오후3시 국내 내 연구단체인 '대중문화&미디어 연구회' 주최로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열리는 제9회 대한민국 국회대상에서 공로상을 받는다. 대중문화&미디어 연구회는 박근혜 의원 외 33명의 의원으로 구성된 연구단체로 매해 대중문화 발전에 기여한 인물을 선정, 시상식을 연다.

시상은 총 10개 부문으로 진행되며 문근영은 최근 남몰래 기부를 하는 등 대중문화예술인들의 기부문화에 큰 기여한 점이 인정돼 공로상을 받게 됐다.

문근영 외에 영화 부문에서는 '추격자'가, 대중음악 부문에서는 '빅뱅'이, 방송 드라마는 '베토벤 바이러스', 라디오는 '여성시대', 만화는 허영만 등이 수상한다.

하지만 문근영은 다른 일정 때문에 이날 시상식에 불참, 대리인이 수상하게 된다.

연구회 회장직을 맡은 이성헌 의원 측은 "문근영이 선행을 외부에 드러내고 싶지 않다는 뜻을 가지고 있을 뿐 아니라 다른 일정이 있어서 영상 메시지를 받는 것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