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비호' 윤현빈, 엄정화-오지명 '독설 연타'

최문정 기자 / 입력 : 2008.07.24 16:00 / 조회 : 13021
image
KBS 2TV '개그콘서트'의 '왕비호' 윤현빈 <사진출처=KBS>

KBS 2TV '개그콘서트'의 왕비호 윤현빈이 독설의 연타를 날렸다.

'왕비호' 윤현빈은 23일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열린 '개그콘서트' 녹화에서 가수 엄정화를 자신의 도마 위에 올렸다. 또 최근 OBS 일일퓨전사극시트콤 '오포졸'에 출연 시트콤의 대가 오지명에도 독설의 화살을 날린 것으로 알려지며 연예인 비하의 강도를 점점 높이고 있다.

우선 이날 '개그콘서트' 녹화에서 윤현빈은 엄정화의 나이를 언급하며 독설의 수문을 열었다.

이어 '왕비호' 윤현빈'은 최근 활발한 활동 중인 엄정화의 'D.I.S.C.O'를 거론, 표절이라는 주장을 펼치며 더욱 비하개그에 매진했다.

여기에 윤현빈은 비하개그를 당한 연예인의 리스트에 오지명까지 추가하며 '왕비호'라는 이름을 드높였다.

윤현빈은 '오포졸' 녹화에서 만난 오지명에게 시트콤의 캐릭터인 오포졸을 빗대 "오지명이 더 비호감 "이라며 "오지명의 이름을 '오비호'라고 바꾸라"는 독설을 날렸다.

또한 오포졸에 동반 출연하고 있는 이한위, 권용운에게도 '관아에 도둑놈이 있다', '억울하게 생겼다'며 캐릭터에 빗대 독설을 퍼부었다.

윤형빈은 이에 더해 "'개그콘서트'에서는 연예인들의 실제 인물에 독설을 퍼부었지만 드라마 형식의 '오포졸'에서는 극중 캐릭터를 향해 독설을 퍼부을 수밖에 없었다"고 아쉬움을 나타내기도 해 끝까지 '왕비호'의 이미지를 새겼다.

왕비호 윤형빈이 엄정화 비하개그를 펼친 '개그콘서트'는 오는 27일, 오지명에게 독설을 날린 '오포졸'은 25일 방송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