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자, 라디오 출연 무산..제작진 "출연발표 무리였다"

김경욱 기자 / 입력 : 2007.05.18 21:03 / 조회 : 2060
image


최근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에서 다이아몬드 반지와 관련해 '거짓방송' 논란에 휩싸인 뒤 라디오에서 속내를 밝힐 예정으로 알려졌던 이영자의 출연이 무산됐다.

이영자는 오는 23일 SBS 파워FM(107.7MHz) '김창렬의 올드스쿨'(연출 이윤경) 특집편인 '2007거성쇼'에 출연해 최근 사태와 관련해 속내를 밝힐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출연이 어렵게 됐다.

'김창렬의 올드스쿨' 제작진의 한 관계자는 18일 스타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이영자가 출연해 그간의 사태와 관련해 속내를 밝힌다고 전한 것은 무리가 있었다"면서 "이영자가 출연하는 것은 힘들 것 같다"고 사실상 출연이 무산됐음을 시사했다.

이 관계는 또 "최초 '올드스쿨'에 출연하기로 한 것은 사실이었다"면서도 "최근 사태와 관련해 속내를 밝힐 것이라는 표현은 제작진의 실수"였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일로 이영자에게 본의 아니게 피해를 준 것 같아 죄송하다"면서 "많은 일들로 민감해져 있을 이영자 본인에게 다시한번 사과의 마음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청취자 여러분께 혼란을 끼쳐 드린 것 같아 죄송하다"며 청취자에게도 사과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오는 21일부터 시작되는 '김창렬의 올드스쿨' 특집편 '2007 거성쇼'에는 김수철 남경주 등을 비롯해 류승완 류승범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