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일국 "'주몽' 활쏘기, '…이순신' 위해 배운 것"

김경욱 기자 / 입력 : 2007.04.07 15:52
image
팬미팅을 벌인 송일국 ⓒ홍기원 기자 xanadu@
MBC 특별기획 드라마 '주몽'에서 주몽으로 열연한 송일국이 극중 활쏘기에 얽힌 비화를 공개했다.

송일국은 7일 오후 서울 명동 펑키하우스에서 진행된 팬미팅에서 극중 명장면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활쏘기에 얽힌 이야기를 털어놨다.

송일국은 '주몽'에서 활쏘기 연기가 인상적이었다는 사회자 고명환의 지적에 "이순신 역을 하기 위해 배운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순신 역을 하기 위해 말타기와 활쏘기를 미리 배웠다"면서 "그것이 훗날 '주몽'을 하면서 큰 도움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송일국은 지난 2004~2005년에 KBS 1TV에서 방송된 '불멸의 이순신'의 주연인 이순신에 캐스팅됐으나 막판에 김명민으로 번복됐다.

한편 개그맨 고명환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팬미팅에는 130여명의 국내 팬클럽 회원들을 비롯해 150여명의 하와이 일본 중국 팬들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